보이스피싱, 이제는 택배 문자 클릭이다..1억원 피해?

0
113

최근 보이스피싱으로 인해 1억원이 가까이되는 금액을 피해입은 피해자가 극단적선택을 하였다.

보이스피싱 수법은 택배가 도착했다는 링크와 함께 문자메시지를 보냈고, 해당 문자메시지를 클릭 시 악성 어플리케이션 설치와 함께 휴대전화가 원격 조종이 가능해진다.

이런 원격조종으로 신용카드까지 발급하여 약 9천900만원의 금액을 사용한 것으로 밝혀졌다.

또 모든 카드 결제 확인 문자는 가해자의 핸드폰으로 알림이 올 수 있도록 설정해두었기 때문에 피해자는 알지못했다.

가해자 검거 당시, 피해자는 10명이 동시에 복용할 수 있는 양의 마약까지 소지하고 있었다.